A Professional company that shined korea in 2020

mt-poilce07.com 1

먹튀사이트 검증 https://www.mt-police07.com/

https://www.mt-police07.com/ 먹튀폴리스로 의뢰했어요. 그래서.. 아 염증 때문에

내가 그동안 아팠던 거구나!! 하고 한달을 https://www.mt-police07.com/ 에서

기분 좋게 보냈어요. 그동안 너무 무기력하고 금방 체력이 고갈되었었는데,

퇴원 후에 힘이 막 나서 이 일 저 일 다 하며 시간을 보냈어요. 근데.. 7월에

https://www.mt-police07.com/ 하다보디 번개 맞은 듯이 아픈 생리를 한 번 겪고,

아 이건 그냥 지나가면 안되겠다. 라는 생각이 번쩍 들었어요. 마침

국가에서 자궁경부암 검사를 무료로 해준다고 우편이 왔더라구요.

직전에 입원했던 병원 말고.. 다른 의사선생님 이야기도 들어보고 싶어서

다른 병원을 찾았어요. 제 자신이 너무 어이없고 웃긴데.. 병원 이름이

영어이길래, 다른 병원보다 더 깔끔할 것 같아서 ᄏᄏᄏᄏᄏᄏ 영어

이름인 산부인과로 갔어요. 들어가자마자 깜짝 놀랐어요. 너무 안깔끔해서…

다신 안 가야지. 자궁경부암 검사랑 초음파를 같이 하기로 하고, 의사선생님을

만났어요. 자궁경부암 검사는 일주일 뒤에 결과를 전화로 알려준다고 하시고

초음파실로 들어갔는데… ‘난소에 혹이 6.9센치 짜리가 있다’ 까지는

입원했던 병원과 같은 소견이었어요. 문제는… ‘수술을 해야하는데

생각이 있으시면 날짜 잡고 가세요’ 라고 하시는 거에요. 그 전에

병원에서는 3개월씩 추적검사 하자고 하셨는데 그리고 설명을 자세히

안해주셨어요…. 저는 심각한데, 의사선생님은 아무 것도 아니라는 듯이

말하시더라구요. 저는 설명 없이 그냥 하자는 수술이 너무너무 싫고 무서워서,

그 날로 다시 입원했던 병원에 갔어요. 퇴원한지 한 달 만에… 다른 병원에서

수술하자고 하는데, 한 달 만에 수술해야하는 상황으로 바뀐 거 맞는지

여쭤보고 싶어서. 세 달 뒤에 오라고 했는데 한 달 뒤에 갔더니 의사선생님은

mt-poilce07.com 2

https://www.mt-police07.com/ 바로가기

시큰둥하게 말씀하시더라구요. 재발이 될 확률이 높아서, 재발 안되려면

난소를 적출을 해야하는데… 너무 젊은 나이이지 않냐. 다시 세 달 뒤에 와라

적출이라는 말에 놀라서 그냥 얼른 나왔죠. 그리고 웃으면서 남편에게

전화했어요. ‘수술 하지 말쟤~~~ 안해도 된대~~~’ ᄏᄏᄏ 겁쟁이라서…

수술 하지 말자니까 일단 좋더라구요. 근데 남편은 ‘병원 두 개가 말이

다르니까 다른 병원 하나만 더 가봐’ 라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지인의

소개로.. 유명한 교수님이 계시다는 말에.. 바로 은평성모병원에 전화를

했어요. 1/30에 전화했더니, 너무 유명하셔서 8/25가 가장 빠른

진료라고 하더라구요… 그 한 달 동안 생리 때 많이 아프면 어떡하지?

걱정됐지만.. 그래도 이왕이면 유명한 분께 마지막으로 가보자! 하고

예약했어요. 병원 찾아 삼만리3- 수술 확정(은평성모병원 지ᄒᄒ

교수님 교수님 만나기 전에 생리가 한 번 있었는데, 정말 너무 아팠답니다.

간절한 마음으로 진료를 기다렸어요 ᅲᅲ 날짜가 되어 병원에 갔더니

정말 대기하는 사람이 많더라구요. ᄌᄒᄒ 교수님은 당일에 오면

진료를 못 받고 무조건 예약해야 한대요. 초음파실에서 간호사 선생님이

초음파를 따로 찍어주시고, 교수님 진료실 앞에서 대기했어요. 진료실에

딱 들어가서 얼굴을 뵈었는데.. 첫인상에서 뭔가 믿음이 가고 따뜻함을

느꼈어요. (제가 많이 감성적이긴 합니다. 초음파를 보시더니,

자궁내막증이라며,, 수술하자고 하시더라구요. 난소를 잘 살려서 혹만

제거해주신다고, 하 ᅲᅲ 저는 이 말이 듣고 싶었나봐요. 무작정 수술이

무서운 건 아니었으니까.. 아참! 그리고 생각해보니, 자궁내막증이라는

병명을 전에 갔던 병원 두군데에서는 말해주지 않으셨어요. 정확히

mt-poilce07.com 3

2020년을 빛낸 https://www.mt-police07.com/

모르셨던 건지… 제 병명도 모르고 세 달씩 검사만 받다가 터져서 응급수술

할 뻔 했잖아요. 제가 ‘전에 입원했던 병원에서는 적출할거 아니면 그냥

추적검사 하자고 했다’고 말했더니.. 요즘엔 그렇게 무작정 적출만 하지

않는다고.. ᅲᅲ 어느 병원이냐고 .. 웃으면서 안심시켜주셨어요!! 최대한

빠른 수술 날짜가 추석 지나고 그 다음주였어서, 바로 수술 예약 잡고

진료실에서 나왔습니다~!! 그리고 수술 전까지는 운동 하지 말라고 하셨어요.

운동 해서 터지면 수술하기로 한 날 보다 더 일찍 병원 오게 될 거라고

지금까지 운동 안하고 잘 버티고 있습니다!! 그리고 수술 전에 한 번 생리를 할

예정이라서 진통제 처방 부탁드렸더니.. 소염제, 진통제, 위장약 처방해주셨어요.

처방해주신 약 덕분에, 생리통 이외에도 생리 후에 우리하게 아플 때마다

먹고 한 달 안아프게 잘 버텼습니다.!! 수술 전 검사를 했습니다. 수술 전에

검사할 게 참 많더라구요. 지난 주에 CT와 X-ray, 피검사, 소변검사

심전도 등등 했구요. CT는 조영제 넣는 것 때문에 덜덜덜 무서웠는데 다행히

부작용은 없었어요. 제가 피린계 알레르기가 있어서 약 넣는 것에 엄청

두려움이 있거든요.. 사실 엄살이 심하기도 합니다. 이번주에는 인바디

검사하고, 교수님 만나서 검사 결과 들었어요. 다행히 다른 장기들

피검사 결과가 다 좋았고, 난소 나이는 33세라고 하네요. 제 나이보다는

많지만.. 33세가 어디야~~ 하고 기분이 좋았습니다. 40세 넘을 줄 알았어요.

예정대로 수술 하면 되겠다고 하셔서 안심했습니다!! 은평성모 병원에서

첫 진료 때 초음파+CT 등등+인바디+진료비=대략 40만원 들었구요! 실비

청구해서 30만원 이상 돌려받았어요! 실비 만세!!! 이제 다음 주에

코로나검사 하고, 입원하면 수술 전에 할 일이 끝나는 거네요.

코로나로 인해 발생하는 현상에 대한 정리글은 메인홈페이지 에서 확인할 수 있어요.

답글 남기기